찾기쉬운 생활법령정보

검색박스

새소식

이전

다음

아파트 “비파라치”를 피해라!
찾기 쉬운 생활법령2010.10.1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비파라치는 비상구 감시 파파라치의 준말로, 최근 아파트 복도나 비상구에 물건을 쌓아 두어 화재발생시 피난 및 소방활동에 지장을 주는 행위를 신고하는 사람들을 말합니다.

서울시의 경우 신고한 자는 1회 5만원에서 연간 300만원까지 포상금을 지급받을 수 있으며, 해당 아파트 관리주체나 입주민들은 과태료를 부과받게 됩니다.

* 근거법령: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10조제1항을 위반하여 아파트 비상구 및 복도ㆍ계단ㆍ출입구 등 피난시설에 물건 등 장애물을 설치해 화재발생 시 피난 및 소방활동에 지장을 주는 등의 행위를 한 사람은 2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받게되며, 이와 관련하여 각 시ㆍ도에서는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금 지급에 관한 조례」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조금은 불편하지만, 비파라치가 무서워서라기보다는 화재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아파트 복도나 비상구를 막는 일은 자제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아파트 생활에 관한 궁금증! 아파트 관리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이 사이트의 『아파트 생활자』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목록

이전

다음